기사최종편집일 2020-07-12 19:0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비디오스타' 황인선 "장민호·영탁, 내 트로트 스승이다" 고백

기사입력 2020.05.26 16:44 / 기사수정 2020.05.26 16:45


[엑스포츠뉴스 신효원 인턴기자] '비디오스타' 황인선이 장민호, 영탁이 자신의 트로트 스승이라고 밝혔다.

26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전국~ 노래 잘함? 특집'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Mnet '프로듀스 101'에서 황이모로 인기 끌었던 트로트 가수 황인선이 출연한다.

황인선은 '비디오스타'에서 긴급 결성한 그룹 ‘미스T’로 설하윤, 요요미와 함께 오프닝 무대를 꾸몄다. 황인선은 이날 녹화에서 지하철 안내방송 개인기, 박정현&이선희 성대모사까지 다채로운 개인기를 선보여 매력을 발산했다.

무용을 전공했었다는 황인선은 현대무용, 한국무용, 발레까지 가능하다며 현장에서 3종 무용 실력을 인증했다. 이어 강태관과 함께 한국무용+판소리 콜라보 무대를 펼쳐, 즉흥으로 성사된 무대라고 믿어지지 않는, 완성도 높은 무대로 감탄을 유발했다는 후문.

한편 '미스트롯'에 출연했던 황인선은 “장민호, 영탁이 트로트 스승”이라 밝히기도 했다. 특히 장민호에게 트로트 레슨을 받던 당시 “나훈아 '고향역'의 첫 소절만 4시간 불렀다”며 ‘코~스모스’ 까지 밖에 진도를 빼지 못했다고 고백해 웃음은 유발했다. 장민호, 영탁의 트로트 레슨 비하인드 스토리는 방송에서 공개된다.

‘비디오스타’는 26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BC에브리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