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5-27 00:5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사랑을 싣고' 여에스더 "홍혜걸 편 이후 첫사랑에게 전화 왔다"

기사입력 2020.05.22 19:48


[엑스포츠뉴스 노수린 기자] 여에스더가 남편 홍혜걸에 대해 언급했다.

22일 방송된 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에 여에스더가 출연해 입담을 빛냈다.

여에스더는 홍혜걸 편에 출연했던 경험을 회상하며 "방송 끝나자마자 첫사랑한테 전화가 왔다. 남편 사무실로 전화가 왔다. 한 시간 넘게 소곤소곤 이야기를 해서 직원이 나한테 다 알려 줬다. 너무 행복하게 전화했다더라"라고 후일담을 밝혔다.

이에 김용만은 "오늘 나온 이유가 남편 분도 그러셨으니 똑같이 첫사랑을 찾으러 온 거냐"라고 물었고, 여에스더는 "그렇게 하고 싶지만, 남편이 첫사랑 찾았다고 나도 찾으면 속 좁은 여자처럼 보이지 않냐"라고 대답했다.

이어 여에스더는 "콤플렉스를 해결해 준 은인인 이원규 PD를 찾으려 한다"라고 밝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KBS 1TV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