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5-25 19:3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사명감+책임감"…'슬의생' 신현빈, 눈빛 하나로 완성한 첫 수술 비하인드

기사입력 2020.05.22 13:54 / 기사수정 2020.05.22 13:57


[엑스포츠뉴스 신효원 인턴기자] '슬기로운 의사생활' 신현빈이 눈빛 하나만으로 첫 수술 집도 장면을 완성시켰다.

tvN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외과 레지던트 3년 차 장겨울 역으로 맹활약 중인 신현빈의 수술 비하인드 컷이 공개되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21일 방송된 ‘슬기로운 의사생활’ 11회에서는 장겨울이 레지던트로서는 처음으로 수술 집도를 맡은 모습이 그려졌다. 집도의에게는 소아환자의 수술은 잘 맡기지 않는다는 간호사의 말에 더욱 책임감을 갖고 그동안 쌓아온 내공을 발휘하며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흐뭇함을 자아냈다.

이러한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신현빈은 푸른 수술복을 입고 첫 수술 집도 장면 촬영에 진지하게 몰두하고 있다.
마스크로 인해 얼굴의 반 이상이 가려져 눈빛만으로 상황과 감정을 표현을 해야 했기에 신현빈의 연기 몰입도는 그 어느 때보다 뜨거웠다는 후문. 장겨울 그 자체인 듯 캐릭터에 완벽한 집중력을 선보이며 의사로서의 사명감과 책임감이 깃들어 있는 눈빛에 “역시 신현빈”이라는 현장 스태프들의 감탄을 이끌어냈다.

이처럼 신현빈은 짧은 순간에도 진정성을 담은 연기로 극을 촘촘하게 채우며 완성도를 높였다. 첫 집도를 맡은 레지던트지만 밀도 높은 눈빛으로 캐릭터에 대한 신뢰를 더하며 신현빈을 응원하는 시청자들의 마음에 정점을 찍게 했다.

뿐만 아니라 좋은 의사로 한 걸음씩 성장하는 과정을 섬세하게 그려내며 깊은 인상을 남겼다. 단 1회만을 남겨두고 있는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마지막까지 계속될 신현빈의 전천후 활약에 기대가 모인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오는 28일 오후 9시에 최종회가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유본컴퍼니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