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5-30 12:0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김지훈, '악의 꽃' 합류 "기존에 볼 수 없었던 캐릭터"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0.05.22 10:41 / 기사수정 2020.05.22 10:47


[엑스포츠뉴스 조연수 인턴기자] 배우 김지훈이 드라마 '악의 꽃'에 합류, 색다른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김지훈이 출연을 확정지은 tvN 새 수목드라마 '악의 꽃'은 잔혹한 과거를 숨기고 신분을 바꾼 남자 백희성(이준기 분)과 그의 과거를 추적하는 강력계 형사 아내 차지원(문채원), 외면하고 싶은 진실 앞에 선 두 사람의 고밀도 감성 추적극이다. 김지훈은 극 중 베일에 싸인 남자 캐릭터를 맡아 임팩트 있는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특히 김지훈은 그동안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았기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엘리트 검사부터 희대의 악역까지 다채로운 캐릭터를 완벽 소화하며 시청자들에게 신뢰감을 주는 배우로 꼽히는 그가 '악의 꽃'에서 보여줄 활약에 관심이 쏠린다.

김지훈은 "정말 흥미롭고 몰입도 높은 대본을 만나 흔쾌히 선택했다. 제가 맡은 캐릭터도 그동안 보여드렸던 저의 이미지와 달라서 새로운 모습과 연기를 보여드릴 수 있을 거라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일찍부터 캐릭터에 대해 구상하면서 기존에 볼 수 없었던 캐릭터를 선보이기 위해 열심히 노력 중이다. 감독님, 작가님, 동료배우들 그리고 그 외 모든 스태프 분들과 함께 좋은 작품으로 찾아뵐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tvN 새 수목드라마 '악의 꽃'은 오는 7월 첫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bnt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