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6-01 00:3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쌍갑포차' 최원영, 위로부터 힐링까지…멀티 해결사 활약 

기사입력 2020.05.22 09:39 / 기사수정 2020.05.22 09:42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쌍갑포차' 최원영이 멀티 해결사로 활약한 것은 물론 따뜻한 위로까지 건넸다. 

지난 21일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쌍갑포차' 2회에서 귀반장(최원영 분)은 월주(황정음), 한강배(육성재)와 함께 최상의 파트너 호흡을 자랑하며 본격적으로 사람들의 고민 해결에 나섰다.

귀반장과 월주는 한 달 안에 9명의 한을 풀어줘야 했다. 사연 가득한 사람들이 붙는 한강배의 특이 체질이 절실한 상황. 

귀반장과 월주는 양딸 은수(곽선영)에게 친아버지를 찾아 주고 싶어 하는 안동댁 (백지원)의 한을 풀어주고자 했다. 

은수의 친어머니가 자신의 거짓말로 남편과 헤어지고, 끝내 사고로 죽음을 맞이한 것에 대한 용서를 구하기 위한 것. 귀반장의 탁월한 능력은 고민을 해소해 주는 상황에서 빛났다. 

전직 저승경찰청 형사반장 출신인 귀반장이 저승 네트워크로 은수의 친아버지가 있는 곳을 단숨에 찾아내 문제 해결의 핵심 역할을 했다.

이후 귀반장은 쌍갑포차와 계약을 앞둔 한강배를 찾아가 함께 농구를 하며 진지한 대화를 나눴다. 귀반장은 특이체질 때문에 인간관계에서 실패가 두렵다는 한강배에게 "사람이랑 부대끼며 사는 게 인생"이라며 애정 어린 조언을 건넸다.

최원영은 때로는 유쾌한 모습으로 때로는 듬직한 모습으로 능수능란하게 위기 상황을 헤쳐나가는 귀반장의 모습을 완성했다. 

쌍갑포차의 멀티 해결사 면모를 뽐낸 것은 물론 실패가 두려워 망설이는 시청자들에게 따뜻한 격려와 용기를 주는 인간적인 모습으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최원영이 출연하는 '쌍갑포차'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