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3-04 00:2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로맨스→범죄"…'라디오스타' 김수미, 조인성이 거절한 대작 시나리오 공개

기사입력 2020.05.20 15:51 / 기사수정 2020.05.20 16:07


[엑스포츠뉴스 신효원 인턴기자] 배우 김수미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대박 예감 시나리오를 공개했다.

20일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 측은 김수미의 대작 시나리오 내용이 담긴 선공개 영상을 네이버 TV를 통해 공개했다.

연기 경력 50년 차에 접어든 김수미가 새로운 도전을 선포했다. 다름 아닌 시나리오를 직접 쓰는 것. 김수미는 “시트콤을 준비하고 있다”라며 이미 방송사에서 많은 러브콜을 받고 있다고 털어놓았다. 시나리오를 본 사람들이 모두 “그 자리에서 다 뒤집어졌다”라고 덧붙여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김수미가 시트콤뿐만 아니라 조인성과의 멜로 영화도 준비했었다고 털어놔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러나 “인성이가 정말 안 하겠다고”라며 “매니저가 ‘방송에서 인성이 얘기하는 것도 줄여주세요’라고 하더라”라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에 김구라는 “오죽했으면!”이라고 조인성의 마음을 대변하기도.

조인성이 거절할 수밖에 없었던 김수미의 멜로 영화 시나리오 내용이 공개돼 관심을 집중시켰다. 알고 보니 망상에 빠진 여자 주인공이 남자 주인공을 쫓아다니는 공포 영화였던 것. 심지어 감금으로 이어지는 충격적인 전개가 펼쳐졌다. 이 같은 로맨스-호러-범죄로 이어지는 대작(?) 시나리오가 폭소를 유발했다.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BC ‘라디오스타’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