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0-29 13:3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농구 종합

[오피셜] 전자랜드, 유도훈 감독 재계약-강혁 코치 영입

기사입력 2020.05.15 15:05


[엑스포츠뉴스 김현세 기자] 인천 전자랜드가 유도훈 감독과 재계약하고 강혁 코치(전 LG코치)와 계약하기로 최종 합의했다.

구단은 15일 "전자랜드에서 감독대행 포함 11시즌을 함께한 유도훈 감독과는 2년 계약하기로 합의했고 강혁 코치와도 2년 계약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유 감독과 2년 계약을 하면서 전자랜드와 유 감독은 13시즌을 함께하게 된다. 06-07시즌 시즌 중 창원 LG 코치에서 안양 KGC인삼공사 감독을 맡은 후 19-20시즌 조기 종료까지 정규리그 통산 331승(감독KBL정규리그역대통산승수6위)을 기록하고 있으며 전자랜드 감독대행을 맡은 09-10시즌부터 조기 종료된 19-20시즌까지 인천 전자랜드에서만 통산 292승을 달성, 다가오는 20-21시즌 8승만 더하면 한팀에서만 정규리그 통산 300승을 올리는 2번째 감독이 된다. 

유 감독은 09-10시즌 시즌 중 감독대행 시기를 제외하고 코로나19로 조기 종료된 19-20시즌을 제외한 9시즌 동안 챔프전 진출 1회, PO4강 진출 3회, PO6강 진출4회, PO탈락 1회의 팀 성적을 기록했다.

강 코치는 인천전자랜드에서 은퇴한 인연이 있다. 2011년도 FA시장에 나온 베테랑 시절 인천전자랜드와 2년 계약한 바 있다. 당시 전자랜드가 11-12시즌 PO6강, 12-13시즌 PO4강에 진출하는데 큰 역할을 했으며 12-13시즌 PO4강전 마지막 경기를 치른 후 성대한 은퇴식을 가졌다.

은퇴 후 모교 삼일상고 농구부 코치를 거쳐 창원 LG에서 코치 생활을 이어갔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