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6-02 14:4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스포츠일반 종합

KLPGA챔피언십 미국·캐나다·호주·일본 등 생중계…영어방송 제작

기사입력 2020.05.13 19:38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코로나19 이후 골프 종목 중 세계 최초로 개막하는 한국여자골프( KLPGA)투어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14일부터 17일까지 나흘간 펼쳐지는 ‘제42회 KLPGA 챔피언십(총상금30억원)’은 미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일본·동남아 등에 생중계 된다.

호주 FOX Sports, 일본 SKY A , 뉴질랜드 SKY New Zealand, 말레이시아·인도네시아·브루나이 ASTRO 는  매 라운드 TV생중계가 확정됐다. 미국의 NBC Golf의 대표 간판 프로그램인 '골프 센트럴'에서는 코로나 상황에서 KLPGA투어의 개막 준비상황과 대회 하이라이트 등을 방송한다. NBC Golf디지털 채널에서는 생중계를 위한 기술테스트를 하고 있다. 캐나다의 지상파 방송사인 CBC도 디지털 채널로 방송을 준비 중이다.
 
SBS골프 제작진은 “코로나19이후 전세계 골프계가 중단된 된 뒤 열리는 첫 정규투어 인데다, 세계적인 기량을 가진 한국여자골프 선수들이 대거 출전하는 만큼 해외 방송사들의 관심이 뜨거워 영어방송을 제작하게 됐다”며 “KLPGA챔피언십의 골프대회의 뉴스 사용을 위해 일본의 지상파 방송사연합 등 영상자료를 요청하는 국가가 쇄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총상금 30억 원에 우승상금 2억2천만 원으로 역대 최대 규모의 메이저대회로 디펜딩챔피언 최혜진(21·롯데)을 비롯해 박성현(27·솔레어),이정은6(24·대방),김세영(27·미래에셋), 김효주(25·롯데), 이보미(32·노부타)등 스타플레이어들이 총 출전한다.

SBS골프를 통해 약 30시간 전경기 생중계된다. SBS골프 유튜브 채널에서는 영어방송이, SBS골프닷컴 홈페이지에서는 한국어와 영어 방송이 서비스 된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S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