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5-28 21:5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오피셜] KBO "코로나19 추세 살핀 뒤 21일부터 연습경기"

기사입력 2020.04.07 16:22 / 기사수정 2020.04.07 16:49


[엑스포츠뉴스 야구회관, 조은혜 기자] 빠르면 21일부터 구단 간 연습경기기 실시된다.

KBO는 7일 오후 1시 야구회관에서 긴급 실행위원회를 개최하고, 코로나19 관련 리그 운영에 대해 논의했다.

실행위원회는 앞으로 2주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일일 확진자 추세 등 사회적 분위기를 살펴본 뒤 21일부터 타 구단과의 연습경기를 실시하기로 했다. 연습경기는 당일 이동을 원칙으로 편성하며, 정규시즌 개막일이 확정될 경우 개막 3일 전에는 연습경기를 종료하기로 했다.

KBO는 이날 회의에서 리그 개막 이후 코로나19 대응 방안에 대해서도 검토하고, 상황 별, 관계자 별 대응 지침 등을 세분화 해 이를 대응 매뉴얼에 추가하기로 했다.

개막 이후 선수단은 경기 중 그라운드 및 더그아웃을 제외한 모든 구역(라커룸 포함)에서는 마스크 착용을 강력 권고하기로 했다. 구단은 감독, 코치, 선수들 외에 선수단과 접촉하는 인원의 명부를 작성해 관리하고, 경기 진행 시 그라운드 관련 업무자를 세분화 해 각각의 예방 지침을 구체적으로 명시하기로 했다.

또한 심판위원 및 기록위원은 구장 이동을 최소화하는 방안으로 배정하고, 경기 중 마스크를 상시 착용하도록 할 방침이다. KBO 비디오판독센터에서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판독센터는 폐쇄되며, 방송사 협조를 통해 중계 화면으로만 비디오판독을 실시할 예정이다.

KBO는 "코로나19 예방과 증상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 하기 위해 KBO리그 자체 자가점검 시스템을 구축하기로 했다. KBO리그의 모든 선수단과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하며, 스마트폰으로 KBO 자체 어플리케이션에 접속해 본인 포함 가족(동거인)의 증상 발생 여부, 외출 동선 확인 등 자가점검 항목을 일별로 체크해 증상 발생시 신속하게 조치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