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4-06 08:5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라스트 싱어' 조엘라→야부제니린, 와일드카드 주인공은 누구?

기사입력 2020.03.26 15:08 / 기사수정 2020.03.26 15:10


[엑스포츠뉴스 신효원 인턴기자] ‘라스트 싱어’에서 부활할 행운의 주인공은 누구일까.

26일 방송되는 MBN 예능 프로그램 ‘여왕의 전쟁:라스트 싱어’(이하 ‘라스트 싱어’)에서 와일드카드가 초미의 관심을 끌 전망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1라운드 경연이 종료되며 2라운드 진출에 실패한 탈락자들과 작별을 고하게 된다. 탈락자는 이미 지난 방송에서 결정된 조엘라, 야부제니린, 김세미와 이날 추가로 나오는 경연자들까지 총 6명. 첫 회에서 ‘보이스퀸’ 준우승자 조엘라의 탈락으로 충격을 줬듯 2회에서도 충격의 탈락자가 탄생할까. 우열을 가리기 어려운 가창력의 소유자들이 경연에 참여한 만큼, 누가 또 탈락의 고배를 마시게 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또한 탈락의 아픔도 잠시, 와일드카드로 2명이 부활의 기회를 잡게 된다. 이에 탈락자들은 또 한 번 다가온 기사회생의 기회에 마음을 졸일 전망이다. 과연 심사위원들의 선택을 받는 행운의 2명은 누가 될까. 특히 채연과 돈스파이크 등 몇몇 심사위원이 “난 뽑고 싶은 사람이 있다”라고 의견을 개진한 것으로 알려지며, 그 주인공이 누가 될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라스트 싱어’는 오늘(26일)부터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BN ‘라스트 싱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