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3-29 21:2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트롯신이 떴다' 설운도, 붐에 트로트 레슨 "트로트가 하고 싶어?"

기사입력 2020.03.25 22:11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트롯신이 떴다' 설운도, 진성이 붐에게 트로트 레슨을 시작했다. 

25일 방송된 SBS '트롯신이 떴다' 4회에서는 진성, 정용화, 붐이 한 방을 쓰게 됐다.  

이날 붐이 부르는 트로트를 들은 진성은 예상하지 못한 실력에 깜짝 놀랐다. 진성은 막간을 이용해 트로트 원포인트 레슨을 했다. 하지만 붐이 '안동역에서'를 따라 하자 진성은 "비브라토가 조금 추잡스럽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설운도가 등장, 붐의 노래를 들었다. 설운도는 "단점이 뭔지 아냐. 묘한 버릇이 있다"라며 머리를 흔들지 말고 정박으로 불러보라고 했다. 설운도는 "트로트가 하고 싶어? 그럼 내 말을 들어야 해"라고 밝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