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4-06 08:2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n번방 사건' 망언 논란...김유빈 "철없는 언행, 뼈저리게 반성" 사과 [종합]

기사입력 2020.03.25 18:32 / 기사수정 2020.03.25 18:37


[엑스포츠뉴스 노수린 기자] 'n번방 사건' 관련 발언으로 논란을 빚었던 아역 뮤지컬 배우 김유빈이 사과글을 올렸다.

김유빈은 25일 자신의 트위터에 "아무 생각 없이 올린 스토리를 보고 기분 나쁘셨던 분들께 죄송하다. 해당 스토리는 홧김에 저지른 글이었다. 나는 텔레그램 n번방과 박사방 모두 혐오하는 사람이다. 절대 그들을 옹호할 생각은 없었다"라고 해명했다.

이어 "철없는 언행에 대해 뼈저리게 반성하고 있다. 한순간의 실수로 상처 받고 힘들어 하시는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거듭된 사과에도 누리꾼들의 분노는 계속됐다. 누리꾼들은 "피해자는 그보다 더 무서운 시간을 지내 왔다", "할 말 못 할 말이 따로 있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앞서 김유빈은 24일 페이스북 스토리에 "남성들이 뭐 XX. N번방을 내가 봤냐. 이 XX들아. 대한민국 XX가 27만 명이라는데 그럼 너도 사실상 XX냐? #내가 가해자면 너는 XX다. N번방 안 본 남자들 일동"이라고 적힌 사진을 올렸다.

이 글에 김유빈은 "내 근처에 XX 있을까 봐 무섭다. 이거랑 다른 게 뭐냐"고 덧붙이기도 해, 누리꾼들의 거센 비난을 받았다.

한편 김유빈은 ​2004년생으로 2013년 오페라 '토스카'로 데뷔했다. 2014년 뮤지컬 '사운드 오브 뮤직'에 출연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김유빈 페이스북, 트위터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