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4-09 00:4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서유리, 'n번방 사건' 조주빈 발언 비난 "악마의 삶 역겹다" [★해시태그]

기사입력 2020.03.25 13:48 / 기사수정 2020.03.25 13:49


[엑스포츠뉴스 신효원 인턴기자] 방송인 서유리가 'n번방 사건'의 주범 조주빈을 비난했다.

25일 서유리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악마의 삶...우욱 역겹 뭐래니"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는 이날 오전 8시 서울 종로 경찰서에서 조주빈이 "악마의 삶을 멈춰주셔서 감사하다"라는 발언을 언급한 것.


'n번방 사건'은 모바일 메신저 텔레그램에서 비공개 대화방을 만들고, 이 안에서 미성년자를 성적으로 착취하는 영상이 촬영, 공유된 성범죄 사건이다.

일명 '박사'로 칭하는 조주빈은 아르바이트 등을 미끼로 피해자들을 유인, 얼굴이 드러난 나체 사진을 받아내고 성 착취물 촬영 등을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한, 피해 여성은 물론 박사방 유료 회원들의 개인 정보도 빼돌려 이를 협박, 강요에 이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오전 8시 서울 종로 경찰서에서 모습을 드러낸 조주빈은 '피해자들한테 할 말 없냐'라는 질문에 "손석희 사장님, 윤장현 시장님, 김웅 기자님을 비롯해 저에게 피해를 입은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한다. 멈출 수 없었던 악마의 삶을 멈춰주셔서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 DB, 서유리 트위터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