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0-24 21: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N년 전 오늘의 XP] '성관계 불법 촬영·유포 혐의’ 정준영 긴급 귀국

기사입력 2020.03.11 18:12



본 기획 연재에서는 연예·스포츠 현장에서 엑스포츠뉴스가 함께한 'n년 전 오늘'을 사진으로 돌아봅니다. 

[엑스포츠뉴스 박지영 기자] 2019년 3월 12일, tvN '현지에서 먹힐까' 촬영 차 미국 LA 체류 중이던 가수 정준영이 성폭력범죄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 촬영) 혐의로 입건되며 촬영을 중단, 피의자 신분으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긴급 귀국했다. 

모자를 깊이 눌러쓴 채로 취재진 앞에 모습을 드러낸 정준영은 '죄송합니다' 한 마디만 남긴 채 모든 질문에 묵묵부답으로 일관하며 도망치듯 게이트를 빠져나갔다. 취재진이 정준영을 쫓으면서 기자, 경호원, 일반 공항 고객 등 많은 인파가 몰리며 아수라장으로 변했다. 이 과정에서 정준영의 모자가 벗겨질 뻔한 순간이 포착됐는데, 이는 이른바 '정준영 귀국짤'로 불리며 많은 화제를 낳기도 했다.  

'긴급 귀국'


'취재진 질문 패싱'


'포토라인 무시한 채 도망치듯 빠져나가며'


'아수라장으로 변한 공항'


'끝까지 고개 숙인 채'


'묵묵부답으로 일관'


'모자 사수를 위한 혼신의 몸부림'


'남들 몰래 찍는 건 좋고, 본인 찍히는 건 싫고'


'몰카범의 말로'


jypark@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