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5-31 16:1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더 프린세스: 도둑맞은 공주', 코로나19 여파로 또 개봉일 연기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0.02.25 08:57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더 프린세스: 도둑맞은 공주'(감독 올레 말라므) 의 개봉이 잠정 연기됐다.

25일, ㈜히스토리필름 측은 공식보도자료를 통해 영화 '더 프린세스: 도둑맞은 공주' 개봉 연기 소식을 전했다.

㈜히스토리필름은 "코로나19 심각 단계 격상 조치로 인해 '더 프린세스:도둑맞은 공주' 개봉이 잠정 연기됐다"고 밝혔다.

이어 "추후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위협이 안정되는 때에 다시 정확한 개봉 일을 확정하여 안내해드리도록 하겠다"라며 "많은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앞서 '더 프린세스: 도둑맞은 공주'는 지난 5일 개봉 예정이었지만 당시에도 코로나19 확산으로 개봉일을 잠정 연기했지만, 오는 3월 19일로 개봉일을 재확정했다. 그러나 코로나19가 심각 단계로 격상 되면서 다시 한 번 일정을 조정한 상황이다. 

한편 '더 프린세스:도둑맞은 공주'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위대한 작가 푸쉬킨의 '루슬란과 류드밀라' 동화를 원작으로 짝퉁 기사와 사랑에 빠진 공주가 사악한 마법사에게 납치되며 벌어지는, 마법 세계로의 환상적인 모험과 용기를 그린 매직 판타지 애니메이션이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팝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