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21 08:4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유스케' 유희열 "코로나 바이러스 여파로 무관객 진행…소중함 깨달았다"

기사입력 2020.02.14 23:41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유희열의 스케치북' 유희열이 관객의 소중함을 말했다.

14일 방송된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관객 없이 진행됐다.

유희열은 "코로나 바이러스 피해 확산을 우려해서 관객없이 진행하게 됐다"고 양해를 구하며 "텅 빈 스튜디오를 걸어오다 보니 여러분들이 얼마나 소중한 존재였는지 깨닫게 됐다. 정말 보고 싶다"고 전했다.

이어 "요즘 웃을 일들이 없는데 오늘 모실 뮤지션들의 무대와 제가 떠는 주접을 보시고 조금이나 웃으셨으면 좋겠다. 금요일 밤 따뜻하게 보내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유희열의 스케치북'에는 다비치 이해리, 카더가든, 여자친구, 새소년이 출연했다.

dh.lee@xportsnews.com / 사진 = KBS 2TV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