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22 00:4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하이에나' 김혜수vs주지훈, 한눈에 보는 세력 다툼 '인물관계도'

기사입력 2020.02.14 10:21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SBS 새 금토드라마 '하이에나'가 시청자를 찾아온다. 이름만 들어도 설레는 조합 김혜수와 주지훈이 180도 다른 삶을 살아온 변호사들로 분해 서로 물고, 뜯고, 찢는 전쟁 같은 케미스트리를 보여줄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이들의 대결 구도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인물 관계도가 공개됐다. 인물관계도를 통해 정글만큼 치열한 법조계의 세력 다툼이 예고되며 앞으로 펼쳐질 이야기에 대한 기대감을 상승시킨다.

먼저 가장 크게 그려진 충 법률사무소의 정금자(김혜수 분)과 법무법인 송&김 파트너 변호사 윤희재(주지훈 분)의 대치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나란히 배치된 사진만으로도 막상막하 카리스마가 뿜어져 나오며 이들의 치열한 대결을 예상하게 한다.

이어 윤희재가 소속된 법무법인 송&김의 인물들이 보인다. 제일 꼭대기를 지키고 있는 송&김 대표 송필중(이경영), 김민주(김호정)부터 막내 주니어어쏘 변호사 나이준(정지환)까지. 거대한 규모와 조직화된 서열이 극 중 대한민국 최대 로펌 송&김의 위엄을 느끼게 한다.

반면 충 법률사무소에는 오로지 정금자의 비서 이지은(오경화)만 소속되어 있다. 압도적인 규모의 송&김에 비하면 초라해 보이기만 한다. 오직 살아남는 것이 목표인 이 야생에서 충 법률사무소가 송&김을 상대로 어떻게 먹잇감을 쟁취할 것인지 궁금해진다.

그런가 하면 이들의 먹잇감, 즉 돈이 되어줄 주요 고객으로는 먹음직스러운 재벌가 이슘 그룹이 있다. 이슘 그룹의 하 씨 일가와 의문의 아트 딜러 서정화(이주연)가 어떤 사연으로 변호사를 찾을지, 이 먹잇감을 차지할 세력은 어디일지 궁금해진다. 또한 검사 권용운(이기찬)과 윤희재의 동창 심유미(황보라)가 이 정글 같은 전쟁터에서 또 다른 긴장감과 재미를 선사하며 '하이에나'의 매력을 풍성하게 만들 전망이다.

전쟁은 시작됐다. 이 전쟁터 속에서 펼쳐질 머릿속엔 법을, 가슴속엔 돈을 품은 변호사들의 생존기는 오는 2월 21일 금요일 오후 10시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하이에나'에서 확인할 수 있다.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SBS ‘하이에나’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