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17 02:0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철파엠' 조한선 "'스토브리그' 인기 얼떨떨, 종영 후 공허함 클 것"

기사입력 2020.02.14 08:23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배우 조한선이 '스토브리그' 종영에 대한 아쉬움을 전했다.

14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는 드라마 '스토브리그'에 출연 중인 배우 조한선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인기를 실감 하느냐'는 질문에 조한선은 "사실 얼떨떨하다. 이렇게 인기를 얻을 거라고 생각을 못하고 연기를 했다"며 "긴장감을 가지면서 연기를 하긴 했지만 이렇게 좋아해주실 거라 생각을 못해 사실 좀 얼떨떨하다"고 밝혔다.

이어 '스토브리그' 종영을 앞둔 것에 대해 "많이 아쉽기도 하다. 방송이 나가면 촬영이 없는데 공허함이 클 것 같아서 걱정이 크다"고 전했다.

조한선은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임동규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SBS파워FM 보이는라디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