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22 00:2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지구방위대' 김구라, 강도 높은 광부 업무에 "내 나이 오십인데" 한탄

기사입력 2020.02.13 10:07 / 기사수정 2020.02.13 10:10


[엑스포츠뉴스 신효원 인턴기자] '지구방위대' 김구라와 김형준이 ‘일일 광부’로 변신한다.

13일 첫 방송되는 MBN 예능 프로그램 ‘지구방위대’ 1회에서는 광부로 변신한 김구라와 김형준의 이야기가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이날 탄광을 찾은 두 사람은 광부로 깜짝 변신, ‘지구방위대’의 첫 임무를 수행한다. 김구라는 다양한 사회 경험을 자랑, 김형준은 과거 택배 기사를 했던 경력을 강조해 현장을 초토화시킨다. 이들은 마치 ‘체험 삶의 현장’을 방불케 하는 일 욕심을 드러낸다.

그런가 하면 패기롭게 탄광에 발을 디딘 이들은 입성과 동시에 엘리베이터에 갇히는 수난까지 겪는다.

또, ‘70kg 철근 들기’ 등 높은 업무 강도에 멤버들이 당황한다. 이때 마음이 앞선 김형준은 서둘러 일을 진행해보려 하지만 잦은 실수에 연신 사과를 하며 안타까움을 배가시킨다.

점점 악화되어 가는 상황에 김형준은 울컥하는 모습을, 김구라는 “아니, 내가 나이 오십을 먹었는데...”라며 귀여운 투정을 부린다.

‘지구방위대’는 13일 오후 9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BN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