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4-03 00:5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머슬마니아 그랑프리 예리·정유승, 2월 맥심 표지 모델 '청순VS섹시'

기사입력 2020.01.28 13:45



2020 머슬마니아 그랑프리에 오른 미스맥심 예리와 정유승이 2월호 맥심 표지 모델에 발탁됐다.

맥심 측은 "맥심은 머슬마니아 공식 협찬사로 머슬마니아 맥심 특별상 수상자, 미즈비키니 부문 우승자에게는 맥심 표지 모델로 설 기회가 주어졌다"고 밝혔다.

정유승과 미스맥심 예리는 각각 미즈비키니 그랑프리와 맥심 특별상, 스포츠모델 그랑프리를 차지해 맥심 2월호 표지 모델로 등장한다.

2월호 테마는 '전 여친'이다. 두 표지 모델은 상반되는 '전 여친' 테마를 관능적인 화보로 표현해 시선을 모았다.

정유승은 고혹적인 란제리 의상으로 '아련한 추억이 떠오르는 청순한 전 여친'을 나타내며 우월한 비주얼을 뽐냈다.

미스맥심 예리는 섹시한 시스루 의상을 입고 '속 썩이던 천방지축 전 여친'을 국보급 몸매를 증명하며 완벽히 소화해냈다. 

정유승과 예리는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식단 관리가 정말 힘들었고, 대회 끝나자마자 술부터 마시고 행복을 찾았다"고 머슬마니아 대회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놨다.

이어진 '전 여친' 테마와 관련해 '전 남친과 친구로 지낼 수 있냐'는 질문에 정유승은 "마음 정리를 다 하고 헤어져서 끝나면 끝"이라고 말했다. 예리 역시 "전 여친보다 '후' 여친에 포커스를 맞춰야 한다"라고 조언했다. 

맥심의 2월호는 정유승과 예리의 각각 두 버전 표지 화보를 발매됐다. 전국의 온/오프라인 서점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tvX 뉴스팀 tvX@xportsnews.com / 사진=맥심
보도자료·기사제보 tvX@xportsnews.com

▶tvX는 No.1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엑스포츠뉴스의 영상·뉴미디어 브랜드입니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