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29 18:5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농구 종합

펄펄 난 브라운 "40득점? 팀 1위가 의미 더 커"

기사입력 2020.01.27 18:03


[엑스포츠뉴스 잠실학생체, 김현세 기자] "기분은 좋은데…."

안양 KGC 인삼공사 브랜든 브라운은 27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서울 SK 나이츠와 경기에서 40득점 19리바운드 5어시스트로 펄펄 날아 76-70 승리를 이끌었다. 

시즌 최다 득점 기록을 쓰고도 팀을 먼저 생각했다. 브라운은 "40득점을 해 기분이야 좋으나, 개인 기록보다 팀 승리가 더 중요하다. 우리가 1위를 한 게 의미가 더 크다. 오늘도 힘든 상황에서 경기를 치렀고, 강팀 SK와 좋은 경기 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브라운은 크리스 맥컬러의 부상 공백으로 홀로 고군분투했으나, "동료 도움이 컸다"고 했다. 그는 "SK가 견제하면 비어 있는 곳을 찾았다. 동료를 찾아 패스하면 잘 넣어준 덕분에 이길 수 있었다. 나도 밀착이 잘 안 붙을 때 3점슛으로 득점하기도 했다"고 봤다.

그러면서 "플레이오프 때는 오늘과 다를 거다. 부상에서 돌아오는 선수도 있고, SK와 감독간 지략 싸움도 중요해질 거다"라고 덧붙였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잠실학생체, 김한준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