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25 13:2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서지훈 “충격으로 다가온 '파수꾼', 연기자 꿈꾸는 계기 됐다" [화보]

기사입력 2020.01.16 09:10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서지훈이 소년의 매력으로 여심을 저격했다.

서지훈은 최근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star1)과 함께 패션 화보를 진행했다. 

2020년, 데뷔 5년차를 맞은 서지훈은 연기자를 꿈꾸게 된 계기에 대해 영화 ‘파수꾼’을 언급했다. "청춘드라마만 알던 내게 ‘파수꾼’을 접할 기회가 왔다. 청춘들의 어두운 면을 사실적으로 그린 작품이 충격적으로 다가왔고 이 영화를 보고 바로 연기학원에 등록했다"는 말로 연기 준비의 시작을 그렸다.

또한 데뷔작인 tvN ‘시그널’에 대해 "첫 촬영이라 정신이 없었다"며 "감독님의 연출이 훌륭한 덕에 내 역할도 주목을 받을 수 있었던 것 같다"는 답을 덧붙였다.

한창 차기작 '어서와'의 촬영을 하고 있는 서지훈은 "아픈 과거를 가지고 있는 이재선이란 역할을 맡았다"며 "원작과 비교해 어떻게 이야기가 흘러갈 지 기대가 된다"는 말로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마쳤다.

다양한 장르와 역할에 도전하고 싶다는 배우 서지훈의 인터뷰와 화보는 앳스타일 매거진 2020 2월호에서 만나 볼 수 있다.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앳스타일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