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9-27 18: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마이웨이' 김정수 "위암 3기 판정→5시간 대수술…건강 되찾아 감사"

기사입력 2020.01.15 22:24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김정수가 위암 3기 판정을 받았던 당시를 회상했다.

15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는 가수 김정수가 출연했다.

김정수는 "어느날 혈변을 보기 시작했다. 내일이면 괜찮겠지 했는데 3일째 되는 날 일어날 수 가 없었다"고 전했다.

이어 "급하게 응급실에 갔더니 암세포가 굉장히 큰 게 있다고 했다. 위암 말기라 못한다고 못했다. 병원에서도 너무 늦었다고 수술을 못했다"고 회상했다.

다행히 김정수는 어머니가 본인의 팬이라는 의사의 자원으로 수술을 할 수 있게 됐다. 5시간에 걸친 대수술이었고 김정수는 "수슬 끝나고 항암 치료할 때도 뭘 먹으면 토했다. 오기로 먹었다. 나중에 몸이 졌다"고 전했다.

김정수는 "위의 80%를 잘라냈다. 2시간 간격으로 식사해야 한다"면서도 "기적적으로 건강을 되찾은 것 만으로도 감사하다"고 말했다.

dh.lee@xportsnews.com / 사진 = TV조선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