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1-23 18:2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팔로우미12' 이유비X임보라X승희X이수민, 눈물의 종영…"행복했다"

기사입력 2020.01.15 14:56 / 기사수정 2020.01.15 14:59


[엑스포츠뉴스 신효원 인턴기자] ‘팔로우미12’ MC 이유비, 임보라, 오마이걸 승희, 이수민이 다음 시즌을 기약하며 작별 인사를 전했다.

15일 방송되는 태광그룹 티캐스트 계열 패션앤(FashionN) ‘팔로우미12’에서는 시즌을 마무리하는 4MC들의 아쉬운 종영 소감이 공개된다.

지난해 10월 30일 첫 방송된 ‘팔로우미12’는 약 3개월간 매주 참신한 라이프 스타일과 뷰티 노하우를 공개했다. 전 시즌보다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정보들로 장수 프로그램의 저력을 보여줬다.

‘팔로우미’의 맏언니인 이유비부터 찰떡 호흡을 자랑한 동갑내기 임보라와 승희, 막내의 역할을 톡톡히 한 이수민까지. 현실 자매를 방불케 하는 ‘역대급 케미’를 자랑하며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마지막 회에서 승희는 동갑 친구인 임보라에게 고마웠던 이야기를 하며 눈물을 보였다. 한참 동안 말을 잇지 못하던 승희는 “(다들) 너무 보고 싶을 것 같다”고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이수민 역시 “팔로우미와 마지막 10대를 함께할 수 있어서 좋았고 좋은 언니들이랑 같이해서 헤어지는 게 서운하다”라며 눈물을 훔쳤다.

올해로 데뷔 10년차인 이유비는 “지금까지 찍어 온 모든 촬영을 통틀어서 베스트 3 안에 든다. 촬영장 올 때마다 즐거웠다”라고 전하며 “많은 분들께 응원도 많이 받아서 행복했다”고 마지막 인사를 했다. 매번 촬영장을 밝은 분위기로 이끌어가던 이유비도 결국 눈물을 보이며 종영에 대한 아쉬움을 표했다.

이번 시즌에도 ‘갓 퍼플’로 활약한 임보라는 “마지막이지만 새로운 시작이라고 생각하고”라며 씩씩한 모습을 보였다. 또한 “오늘 회식 때 달립시다!”라고 덧붙이며 촬영장 분위기를 띄웠다.

이수민은 “시즌 13은 이 멤버 그대로 가나요”라며 다음 시즌에 대한 귀여운 야망을 드러내기도. 촬영장을 깜짝 방문한 팔로우미 크루 ‘미니비니’ 역시 “여기 딱 좋아요 찜꽁입니다”라고 자리 욕심을 보여 웃음을 주었다.

‘팔로우미12’는 15일 오후 7시 패션앤에서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티캐스트 패션앤 '팔로우미12'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