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9-27 10:0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스포츠일반 종합

'쇼트트랙 간판' 최민정, 4대륙대회 첫 날부터 2관왕 등극

기사입력 2020.01.12 11:45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쇼트트랙 간판' 최민정이 4대륙 선수권대회 첫 날부터 2관왕을 차지했다.

최민정은 12일(한국시간)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올 시즌 처음 개최된 ISU(국제빙상경기연맹) 쇼트트랙 4대륙 선수권대회에 출전했다. 최민정은 여자 1500m 종목에서 2분41초270, 여자 500m 종목에서 43초684를 기록하며 우승을 차지해 2관왕에 올랐다.

경기를 마친 최민정은 "이번에 처음 개최된 4대륙 선수권대회 첫날 2관왕을 하게 되어 너무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시즌 그동안 만족할 만한 성적을 내지 못했었는데, 한인분들이 많이 응원와주셔서 큰 힘이 됐다. 현재 70% 정도 경기력을 회복한거 같다. 올라오고 있는 컨디션 잘 유지해서 내일 남은 경기에서도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미 두 개의 금메달을 챙긴 최민정은 13일 여자 1000m, 3000m 슈퍼파이널, 3000m 계주에 출전할 예정이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올댓스포츠 제공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