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12 23:5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공효진 "벌써 또 수요일"…그리운 동백이의 러블리 매력 [★해시태그]

기사입력 2019.12.04 15:22 / 기사수정 2019.12.04 15:26


[엑스포츠뉴스 하선영 인턴기자] 공효진이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종영 후 아쉬움을 드러냈다.

배우 공효진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벌써 또 수요일"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강하늘과 함께 나란히 앉아 활짝 웃고 있는 공효진의 모습이 담겨있다. 종영 2주가 지난 시점, 아쉬운 모습을 드러낸 것으로 보인다.

사진이 공개되자 네티즌들은 "동백이를 이제 못 보다니", "후유증에서 못 벗어나는 중", "동백이 없는 수요일 허전해요" 등 아쉬움을 전했다.

한편 공효진은 지난달 종영한 KBS 2TV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 동백 역으로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공효진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