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08 00:4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공민지, 더뮤직웍스와 법적 공방 예고 "4년간 앨범 1개, 수익금 1원도 없었다" [전문]

기사입력 2019.12.04 15:15 / 기사수정 2019.12.04 15:21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걸그룹 2NE1(투애니원) 출신 공민지가 소속사 더뮤직웍스와의 법적 공방을 예고했다.

공민지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소속사와 짧지않은 법적 공방을 새로 시작해야 할 것 같다. 계약당시 소속사는 저에게 연 4회 이상의 앨범을 약속하며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약속했지만, 지난 4년간 앨범은 1개 뿐이고, 활동도 거의 지원해주지 않았다. 정산서는 한 차례도 보여준 적이 없고, 수익금은 1원도 배분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저는 돈 보다는 가수로서 활동을 이어가는 게 무엇보다 중요하다. 그래서 계약해지를 위해 소속사와 합의하거나 가처분을 통해서라도 신속히 마무리하길 원했지만 여의치가 않아, 이제는 소송을 통해 진실을 가릴 수밖에 없게 됐다"며 "항상 지지하고 응원해주시는 팬들을 위해서라도 의연하게 대처하고 이겨 나가겠다"고 소속사와의 공방을 예고했다.

앞서 최근 법원은 공민지가 지난 9월 소속사 더뮤직웍스를 상대로 제기한 전속계약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과 청구한 5천 만 원에 대해 기각했다.(엑스포츠뉴스 단독 보도) 이에 따라 공민지와 더뮤직웍스의 전속계약 관계는 그대로 유지된다. 하지만 공민지가 법적 공방을 예고한만큼 향후 결과가 어떻게 달라질지 이목이 쏠리고 있다.

다음은 공민지 글 전문.

소속사와 짧지않은 법적 공방을 새로 시작해야 할 것 같습니다. 계약당시 소속사는 저에게 연 4회 이상의 앨범을 약속하며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약속했지만, 지난 4년간 앨범은 1개 뿐이고, 활동도 거의 지원해주지 않았습니다. 정산서는 한 차례도 보여준 적이 없고, 수익금은 1원도 배분하지 않았습니다.
저는 돈 보다는 가수로서 활동을 이어가는 게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그래서 계약해지를 위해 소속사와 합의하거나 가처분을 통해서라도 신속히 마무리하길 원했지만 여의치가 않아, 이제는 소송을 통해 진실을 가릴 수밖에 없게 되었습니다. 항상 지지하고 응원해주시는 팬들을 위해서라도 의연하게 대처하고 이겨 나가겠습니다. 무대 위에서든 밖에서든 늘 성실하고 당당한 모습은 변함없이 보여드릴 것을 약속합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