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11 18:5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아이돌룸' 김영철 "난 1위 가수, 브아걸·정인·박재정 분발해라" 도발

기사입력 2019.12.03 18:52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개그맨 겸 가수 김영철이 소속사 가수들을 도발했다.

3일 방송된 JTBC '아이돌룸'에는 솔로 가수로 출격한 구구단 김세정, 박지훈, 김영철이 출연했다.

이날 정형돈과 데프콘은 김영철이 등장하자 문전박대를 했다. 이에 김영철은 이번에 세 번째 솔로곡 '신호등'을 발표했음을 밝히며 "내가 2곡 연속 트로트 차트 1위를 차지했다"고 자기자랑을 했다.

이어 "소속사에서 윤종신 '좋니'가 1위를 하고, 그 다음 1위가 나다. 브라운아이드걸스, 정인, 박재정 분발해라 너희들. 개그맨한테 밀리고 있다"고 도발해 웃음을 자아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