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11 10:5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싸이코 패스다이어리' 윤시윤, 착각 속에서는 먹이 피라미드 최상층

기사입력 2019.12.03 13:13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윤시윤의 착각과 실제의 커다란 간극이 느껴지는 대한증권의 먹이 피라미드가 공개됐다.

tvN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가 세젤호구(세상 제일의 호구)가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로 착각에 빠진다는 참신한 설정을 바탕으로 웃음과 긴장을 넘나드는 색다른 재미를 선사하며 입덕을 유발하고 있다.

극중 동식은 살인 현장을 목격하고 도망치던 중 사고로 기억을 잃게 됐다. 그 과정에서 살인 과정이 상세히 기록된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 서인우(박성훈 분)의 다이어리를 우연히 득템하게 된 동식. 이로 인해 자신이 살인마라는 착각에 빠진 동식은 포식자의 시선으로 세상을 바라보며 180도 달라진 모습으로 관심을 높이고 있다.

이 가운데 두 개의 대한증권 먹이 피라미드가 공개돼 눈길을 끈다. ‘동식만 모르는 실제 먹이 피라미드’에서 동식은 최하층에 위치하는 세젤호구(세상 제일의 호구), 만년 ‘을’의 입장이다. 이에 서지훈(유비 분)과 ‘밉상 콤비’ 공찬석(최대철) 박재호(김기두)는 자신들이 저지른 비리를 동식에게 모두 뒤집어 씌우는가 하면, ‘철새 3인방’ 한정아(조시내) 오미주(이민지) 신석현(최태환)조차 그를 방패로 삼았을 정도.

반면 동식의 착각 속 먹이 피라미드에서 그는 그룹 후계자인 인우와 지훈 보다 높은 최상층, 포식자 위치에서 모두를 군림한다. 이에 동식은 자신을 포식자로 인식하고 호의적으로 다가오는 인우를 겁 없이 밀어내는 모습으로 심장을 쫄깃하게 만들고 있다. 더욱이 동식은 자신에게 갑질하는 공팀장에게 분노해 복수에 돌입하는가 하면, 비리의 중심인 지훈을 사냥하기까지 이른 모습으로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느끼게 했다.

하지만 동식은 지훈이 진짜로 죽을 위기에 직면하자 본능적으로 그를 살려내 관심을 모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동식은 자신이 포식자가 아니란 사실을 알아채지 못한 채 ‘서지훈을 죽이지 못한 게 아니라. 재미없고 질려서 안 죽인 거였다’는 기적의 합리화에 성공한 모습으로 폭소를 유발했다. 이에 ‘호구’와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 사이에서 질풍노도의 시기를 보내고 있는 동식의 행보에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실제로 먹이 피라미드 최상층에 군림하는 ‘진짜 살인마’ 인우는 동식에게서 풍기는 익숙한 포식자 냄새에 이끌려 다가갔다. 그러나 말미 자신이 잃어버린 핏빛 다이어리를 동식이 가지고 있음을 알고 충격에 빠진 인우. 이에 먹이 피라미드 양극단에 있는 ‘착각 살인마’ 동식과 ‘진짜 살인마’ 인우 사이에 펼쳐질 긴장감 넘치는 상황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어쩌다 목격한 살인사건 현장에서 도망치던 중 사고로 기억을 잃은 호구 육동식이 우연히 얻게 된 살인 과정이 기록된 다이어리를 보고 자신이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라고 착각하며 벌어지는 이야기. 오는 4일 오후 9시 30분에 5회가 방송된다.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tvN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