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08 13: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프리미어12] '거침 없는 막내' 강백호 "후회 없이 하자 생각했다"

기사입력 2019.11.17 00:04


[엑스포츠뉴스 도쿄(일본), 조은혜 기자] 비록 팀은 패했으나 대회 처음으로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린 '막내' 강백호가 2안타 3타점으로 존재감을 빛냈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6일 일본 도쿄 도쿄돔야구장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일본과의 경기에서 난타전 끝에 8-10으로 석패했다. 이날 한국이 일본에 패하며 한국이 라운드 전적 3승2패 2위, 일본이 4승1패 1위로 슈퍼라운드를 마무리하고, 17일 결승전에서 다시 맞붙어 최종 승자를 가린다.

이날 강백호는 6번타자 및 우익수로 대회 첫 선발 출전해 4타수 2안타 3타점 1득점으로 활약했다. 4회초 1사 1·2루, 7회초 2사 1·2루에서 두 차례 적시타를 때려냈다.

경기 후 강백호는 "처음 선발로 나가면서 긴장을 많이 했는데, 선배들과 코치님, 감독님이 편하게 조언을 많이 해주셔서 나름 괜찮았던 경기였던 것 같다"고 자신의 첫 선발 경기를 돌아봤다.

그는 적시타 상황에 대해 "그냥 그 순간에 후회 없이 하자는 생각을 했다. 좋은 기회를 주셔서 꼭 잡고 싶었고, 열심히 했던 게 좋은 결과로 나왔다"며 "내일이 더 중요하다. 꼭 이길 수 있도록 하겠다. 좋은 경기가 나올 것 같아 기대 많이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다시 만나는 일본과의 결승전 각오를 전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도쿄(일본), 박지영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