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1-19 06:1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유령을 잡아라' 기도훈, 직진 로맨스→스릴러까지…장르 넘나드는 열연

기사입력 2019.11.12 16:01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유령을 잡아라’ 기도훈이 다채로운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기도훈은 tvN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에서 광역수사대 에이스 형사 김우혁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지난 11일 방송에서는 김우혁이 유령(문근영 분)과 파트너가 되어, 두려움에 떠는 피해자의 집 앞을 밤새 지키며 열정과 진심을 다해 ‘아보카도 실종 사건’을 조사하는 이야기가 그려져 눈길을 끌었다.

특히 김우혁은 어렵게 마음을 연 피해자의 진술을 토대로 범인의 행적을 추적, 쫓고 쫓기는 추격전 끝에 범인을 체포하는데 성공해 극의 긴장감을 높였음은 물론, 이 과정에서 유령의 숨겨진 아픔을 눈치채고 솔직 담백한 위로를 건네는 직진 매력까지 선사해 설렘을 유발했다.

이어 김우혁은 ‘아보카도 실종 사건’이 해결되었음에도 여죄 수사를 핑계로 유령과 계속 파트너를 유지, 고지석(김선호)과 불꽃 튀는 신경전을 벌이며 앞으로 펼쳐질 전개에 대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이번 회차에서 기도훈은 로맨스부터 스릴러까지 급변하는 장르 속 캐릭터의 감정 변화를 생동감 넘치게 표현해내 좋은 반응을 이끌어냈다.

한편, ‘유령을 잡아라’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