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20 11:4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배틀트립' 천명훈·노유민·다영, 폭우 속 오프로드 투어 예고 [포인트:신]

기사입력 2019.11.09 17:46 / 기사수정 2019.11.09 17:54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배틀트립'에서 NRG 천명훈-노유민과 우주소녀 다영이 폭풍우를 뚫고 오프로드를 질주하는 진정한 와일드 체험을 예고해 이목이 집중된다.

9일 방송 예정인 KBS 2TV 예능 '배틀트립'에는 '국내 산 여행'을 주제로 이승윤-박성광과 NRG 천명훈-노유민&우주소녀 다영이 여행 설계자로 출격한다.

두 팀은 각각 지리산과 한라산 여행을 설계하는 가운데, 금주 방송에서는 한라산으로 떠난 NRG 천명훈-노유민&우주소녀 다영의 '다알지 투어'가 공개된다.

여행 첫날 다영은 폭풍우가 몰아치는 가운데 오프로드 투어를 제안했다. 이에 자신만만하게 차에 올라탄 천명훈-노유민-다영은 이내 거침없는 비포장 도로 위에서 스릴을 만끽하며 고성을 내질렀다는 후문이다.

특히 공개된 스틸 속에는 넋이 나간 천명훈-노유민의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입을 떡 벌린 채 경악을 금치 못하는 천명훈과, 기운이 쭉 빠진 듯 의자에 몸을 맡긴 노유민의 표정이 웃음을 자아낸다.

이때 천명훈은 "나는 온로드가 맞는 것 같아. 포장된 도로가 고맙다"며 도로에 감사를 표하기도 했다고 전해져, 짜릿함과 웃음을 동시에 선사할 오프로드 투어에 관심이 높아진다.

그런가 하면 다영은 거꾸로 뒤집어진 우산을 들고 말 옆에 서 웃음을 띤 모습으로 보는 이들까지 미소짓게 한다. 이날 다영은 세차게 몰아치는 폭우에 우산이 부러지고 옷이 젖어감에도 불구하고 "언제 이런 경험 해 보겠어요"라며 긍정 매력을 폭발시켰다는 전언이다.

'배틀트립'은 9일 오후 9시 15분에 방송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K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