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14 00:5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나를 찾아줘' 박해준, 깊이 더하는 섬세한 변신…감독 "놀라운 배우"

기사입력 2019.10.31 12:44 / 기사수정 2019.10.31 12:53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제44회 토론토국제영화제 공식 초청작이자 이영애의 14년만의 스크린 복귀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나를 찾아줘'(감독 김승우)의 배우 박해준이 아이를 찾아 헤매온 정연의 남편 명국으로 섬세한 연기 변신을 선보일 것이다.

'나를 찾아줘'는 6년 전 실종된 아들을 봤다는 연락을 받은 정연(이영애 분)이 낯선 곳, 낯선 이들 속에서 아이를 찾아 나서며 시작되는 스릴러다.

'화이:괴물을 삼킨 아이', '독전', 최근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등 그간 선 굵은 캐릭터를 주로 연기해 온 박해준이 '나를 찾아줘'에서 정연의 남편 명국 역을 맡아 이영애와 부부 호흡은 물론 섬세한 연기로 새로운 면모를 선보일 예정이다.

명국은 아이를 찾겠다는 간절함으로 직장도 그만두고 전국을 헤매고 다니면서도 아내 정연에게 힘든 내색 없이 오히려 아내를 위하고 아픔을 나누는 인물이다.

아이를 찾는데 온 힘을 기울여온 명국을 이전과 다른 인간적이면서도 진한 감정 연기를 완성한 박해준에 대해 김승우 감독은 "계획된 연기가 아닌 진짜 명국으로서 감정을 표현해줬다. 놀라운 배우다"라고 전해 기대를 높인다.

이렇듯 혼신을 다한 열연으로 극에 깊이를 더할 박해준은 보는 이의 마음을 흔드는 섬세한 감정 연기로 진한 여운을 선사할 것이다.

'나를 찾아줘'는 오는 11월 27일 개봉 예정이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워너브러더스 코리아㈜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