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06 11:0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주X말의 영화', 주호민X이말년의 험난한 영화 제작기(ft. 키드밀리)

기사입력 2019.10.18 10:36 / 기사수정 2019.10.18 10:57


[엑스포츠뉴스 하선영 인턴기자] 주호민, 이말년 작가의 '주X말의 영화'가 19일 MBC를 통해 첫 방송 된다.

지난 16일 유튜브 채널 MBC 엔터테인먼트와 딩고프리스타일을 통해 선공개된 '주X말의 영화'에서 영화를 제작하기로 한 주호민, 이말년 작가는 감독을 구하는 데서부터 난항을 겪었다.

스스로를 영화인이라고 소개한 주호민은 영화 제작 관련 자문을 구하기 위해 아는 인맥을 총동원 했다. 그는 '부산행'의 연상호 감독과 '기억의 밤'의 장항준 감독, '신과 함께'를 제작한 원동연 대표에게 깜짝 전화 통화를 시도하기도 했다.

이어 시민 길거리 인터뷰에 나선 두 사람은 뜻밖의 인물, 인디고뮤직의 래퍼 키드밀리와 마주쳤다. 평소 힙합 마니아인 주호민 작가는 키드밀리에게 영화의 음악 감독직을 제안했고, 키드밀리의 환심을 사기 위해 길거리에서 깜짝 랩 공연을 펼쳤다. 주호민과 이말년의 광팬이라고 밝힌 키드밀리는 주호민의 랩을 듣고 과연 음악 감독을 수락했을지 관심이 모인다.

본격적인 제작에 앞서 사무실을 찾은 두 사람은 저예산 영화 제작 현실에 좌절한다. 특히 이말년 작가는 타임머신을 타고 영화 제작을 하기 전으로 한 시간을 되돌리고 싶다며 '악'밖에 남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이말년 작가가 영화 제작을 발표한 지 하루 만에 괴로움에 포효한 이유는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영화 제작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주호민, 이말년 작가의 리얼한 영화 제작기는 오는 19일 밤 12시 45분에 MBC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