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20 11:2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라스' 윤종신 "장항준과 25년지기 친구, 김은희 작가 잘 되겠다고 생각"

기사입력 2019.09.13 14:58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윤종신이 장항준 감독과의 인연을 고백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장항준, 유세윤, 김이나, 박재정이 출연했다. 

윤종신과 25년지기 친구라는 장항준 감독. 장항준 감독은 "처음에 행복했다. 처음에는 라디오 프로그램에 DJ와 작가로 알게 됐는데 친구로 지내게 됐다"고 말했다.

함께 축구게임까지 했다는 두 사람. 특히 윤종신은 살뜰히 그를 챙겼다고. 장항준 감독은 "신혼시절에 힘들면 많이 도움을 받았다. 저나 제 와이프가 아무에게도 주목받지 못할 시절이었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에 윤종신은 "장한준은 술이 약해서 11시에 뻗는다. 그때 김은희 작가와 이야기를 나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은희 작가와 이야기를 나누다보면 '아 이 작가가 언제가는 잘 되겠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전했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