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20 11:2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나쁜 녀석들', 개봉 3일 차 100만 돌파…'극한직업'·'엑시트'와 동일 속도 [공식입장]

기사입력 2019.09.13 14:47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올 추석 극장가에 통쾌한 액션과 웃음을 선사하고 있는 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감독 손용호)가 박스오피스 1위로 올라선데 이어 개봉 3일 차에 누적 관객 수 100만 명을 돌파했다. 

'나쁜 녀석들: 더 무비'는 사상 초유의 호송차량 탈주 사건이 발생하고 사라진 최악의 범죄자들을 잡기 위해 다시 한번 뭉친 나쁜 녀석들의 거침없는 활약을 그린 범죄 오락 액션이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나쁜 녀석들: 더 무비'는 개봉 3일 차가 된 13일 오후 1시 40분 누적 관객 수 100만 명을 돌파했다.

이는 각양각색 캐릭터들의 찰떡 팀플레이로 올해 1,626만 명의 관객에게 웃음을 전한 2019년 최고 흥행작 '극한직업'을 비롯해 누적 관객 수 929만 명을 동원한 '엑시트'와 동일한 흥행 속도다. 또한 2017년 추석 연휴 기간 개봉해 누적 관객 수 688만 명을 기록하며 ‘추석에는 마동석’을 입증한 흥행작 '범죄도시'와 마동석표 액션이 돋보였던 '악인전'보다 하루 빠른 속도이기도 하다. 

'나쁜 녀석들: 더 무비'는 개봉 후 개성 강한 4명 캐릭터들의 유쾌한 팀플레이와 통쾌한 액션이 매력적인 영화로 입소문이 나며 예매율 1위에 이어 개봉 2일 차에는 박스오피스 1위에 올라서는 등 흥행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실제 영화를 본 관객들의 만족도를 수치로 보여주고 있는 CGV골든에그지수 92%를 기록하는 등 경쟁작들과 비교해 높은 관람 만족도를 보여주고 있다. 

'나쁜 녀석들: 더 무비'를 통해 환상의 팀플레이를 선보인 김상중, 김아중, 장기용과 손용호 감독은 관객들의 열렬한 호응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100만 돌파 기념 머그샷을 공개했다. 미소를 지은 채 ‘100만’이 적힌 보드를 들고 있는 네 사람의 모습에서는 극중 더 나쁜 놈들을 잡는 나쁜 녀석들을 연상케 하는 머그샷 컨셉이 돋보이는 가운데, 옹기종기 모여 있는 이들의 모습은 이번 작품에서 선보인 강렬한 카리스마와는 또 다른 훈훈한 매력과 케미까지 엿볼 수 있다.

이처럼 화기애애한 100만 돌파 인증샷으로 감사 인사를 전한 '나쁜 녀석들: 더 무비'의 주역들은 이번 주말에 이어 다음 주 주말 무대인사 일정까지 소화하며, 영화를 향한 관객들의 열기를 더욱 뜨겁게 끌어올릴 예정이다. 

한편 '나쁜 녀석들: 더 무비'는 현재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CJ 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