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20 11:2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소름 돋는다"…'퀸덤' 치타, 박봄의 '한' 풀어준 美친 존재감

기사입력 2019.09.13 11:35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실력파 여성 래퍼 치타가 '퀸덤'에서 독보적인 랩으로 모두를 기선제압했다.

치타는 지난 12일 방송된 Mnet '컴백전쟁 : 퀸덤'에서 가수 박봄의 '한' 경연무대의 피처링 아티스트로 깜짝 등장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걸그룹 사이에서 홀로 솔로로 경쟁을 펼치고 있는 박봄은 이번 무대를 위해 특별히 비장의 무기로 치타를 선택했다. "컴피티션의 최강자"라고 치타를 소개하며 "(이 분이 있으면) 순위에 큰 영향을 줄 것"이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실제로 박봄은 치타의 등장을 더 극대화시키기 위해 마지막 리허설까지도 철저한 비밀에 부치는 등 보안에 신경썼다.

박봄의 이러한 노력으로 치타는 박봄의 경연 무대에서 더욱 빛을 발했다. 레드와 블랙으로 무대와 의상 콘셉트를 통일한 박봄과 달리 화이트 수트로 자신의 걸크러시 매력을 한층 더 빛나게 한 치타는 그야말로 무대를 씹어먹는 듯한 카리스마와 랩으로 관객들 뿐 아니라 무대를 지켜보던 다른 걸그룹까지 환호하게 만들었다.

특히 치타의 완벽한 랩핑은 박봄의 섹시한 목소리와 완벽한 콜라보를 이루며 마치 원래 한 그룹을 보는 듯한 느낌을 자아냈다.

치타의 등장에 오마이걸, (여자)아이들, 러블리즈 등 다른 걸그룹들은 자리에서 벌떡 일어나며 환호성을 질렀고, 그의 랩을 듣자마자 "소름 돋는다"라며 놀라움을 표현했다.

또한 치타는 무대가 끝난 후 "보답을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다"는 박봄의 말에 "다음에 맛있는 밥 한번 사주세요"라며 쿨하게 답하고 떠나 멋진 걸크러시 매력으로 또 한 번 매력을 뽐내기도 했다.

한편 치타는 최근 다양한 음악 활동뿐 아니라 Mnet '러브캐쳐','더콜2' 등에 출연하며 각종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Mnet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