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18 19:1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뉴캐슬전 충격패' 손흥민 "내 탓 같아...갈 길이 멀다"

기사입력 2019.08.26 14:37 / 기사수정 2019.08.26 14:38


[엑스포츠뉴스 허인회 인턴기자] 뜨거운 관심속 복귀전을 펼쳤지만 팀의 패배를 막지 못한 손흥민(토트넘)이 입을 열었다.

손흥민이 풀타임을 소화한 가운데 토트넘은 26일 오전 0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2019/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에서 전반 27분 터진 조엘린톤의 골을 뒤집지 못하고 0-1로 졌다.

지난 시즌 37라운드에서 다이렉트 퇴장이 선언되며 3경기 출장 정지 징계를 받은 손흥민의 올 시즌 공식 첫 경기였다. 오랜만에 경기장에 돌아와 구단과 팬들 모두의 관심을 한몸에 받은 손흥민은 날카로운 모습을 보였지만 팀의 패배를 막지는 못했다.

이날 손흥민은 슈팅 6개, 유효 슈팅 2개, 드리블 5개, 드리블 성공 2개, 패스 55개, 패스 성공률 93%를 기록했다. 이에 통계 전문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6.6점을 부여했다.

경기 종료 후 영국 BBC는 아쉬움이 묻어 나온 손흥민의 인터뷰 내용을 보도했다. 그는 "내 탓이라고 생각한다"면서 "내 잘못이든 팀의 잘못이든 나는 지는 것을 싫어한다. 우리는 더 강해져야 하고 더 나은 해결책을 찾아야만 한다"고 말했다.

이어 "갈 길이 멀다. 토트넘은 정규리그 3경기를 치렀는데 최선의 결과를 얻지 못했다. 하지만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다시 나아가야 한다"고 덧붙였다.

justinwhoi@xportsnews.com / 사진=AFP/연합뉴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