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0-14 21:0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오프너 재도전' 롯데 다익손, 두산전 2이닝 1실점

기사입력 2019.08.18 17:43


[엑스포츠뉴스 잠실, 채정연 기자] 롯데 자이언츠 '오프너' 브록 다익손이 2이닝 1실점으로 임무를 마쳤다.

다익손은 18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와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맞대결에서 선발로 나서 2이닝 3피안타 무사사구 1실점을 기록했다.

1회 박건우에게 좌익수 앞 안타를 허용했다. 정수빈 타석에서 1루주자 박건우를 2루 사이에 묶기도 했지만, 박건우의 발이 좀 더 빨라 잡아내진 못했다. 정수빈의 1루수 앞 번트 후 페르난데스의 2루수 뜬공으로 2사 2루가 됐고, 김재환의 안타 때 주자가 득점해 선취점을 내줬다. 최주환은 1루수 땅볼로 아웃시켰다.

2회 선두타자 박세혁에게 좌익수 뜬공을 유도한 후 김재호를 중견수 앞 안타로 내보냈다. 곧바로 허경민에게 병살타를 이끌어내 불을 껐다. 다익손의 오프너 역할은 여기까지였다.

3회부터 마운드는 김원중으로 교체됐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