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16 01: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저스티스' 최진혁X나나, 지혜원 찾기 위한 '첫 타깃=검찰총장'

기사입력 2019.08.15 22:34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최진혁과 나나가 지혜원을 찾기 위해 검찰총장을 첫 타깃으로 정했다.

15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저스티스' 19회에서는 이태경(최진혁 분)과 서연아(나나)가 장영미(지혜원)를 찾기 위해 검찰총장을 첫 타깃으로 정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태경과 서연아는 남원식당 내부가 깨끗하게 정리된 것을 확인했다. 두 사람이 전날 남원식당이 성상납 장소임을 알게 된 후 누군가 손을 써둔 것.

이태경과 서연아는 본격적으로 장영미 사건을 해결하기 위해 같이 움직이기로 했다. 이에 이태경의 로펌 직원과 서연아 쪽 사람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이태경은 장영미를 찾기 위한 첫 타깃을 검찰총장으로 잡겠다고 했다. 일단 검찰총장부터 잡아야 수사과정에 방해를 받지 않기 때문.

이태경과 서연아는 검찰총장이 은밀하게 만나려던 여자를 미리 만나며 그동안 빼돌린 수사자료도 확보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