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18 10:4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악마가' 이설, 소년범 과거 밝혀졌다… 협박성 소포까지 받아

기사입력 2019.08.15 21:58



[엑스포츠뉴스 김의정 기자]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이설의 과거가 밝혀졌다. 

15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이하 '악마가(歌)') 6화에서는 김이경(이설 분)의 과거가 세상에 알려졌다. 

이날 김이경은 아르바이트를 하는 카페에서 쥐 사체가 들어있는 협박성 소포를 받았다. 하립(정경호)의 제안으로 오른 무대로 인해 소년범 과거가 밝혀진 것.

소울엔터 지서영(이엘)은 하립에게 "지금 김이경의 과거가 실시간으로 퍼지고 있다. 네가 수습하라"라고 말했다.

이후 김이경은 찜질방에 홀로 앉아 "왜 나는 안되는 건데"라며 눈물을 흘렸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