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24 15:2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김동완·샤이니 키·비투비 이창섭, 광복절 경축식서 애국가 제창

기사입력 2019.08.15 10:17 / 기사수정 2019.08.15 10:26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가수 겸 배우 김동완과 국방의 의무를 다하고 있는 비투비 이창섭과 샤이니 키(김기범)가 광복절 경축식에서 애국가를 불렀다. 

15일 오전 독립기념관에서 '우리가 되찾은 빛, 함께 밝혀 갈 길'을 주제로 제74주년 광복절 정부경축식이 열렸다. 이 자리에는 독립유공자와 주한 외교단, 사회단체 대표와 일반 시민 등 18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애국가 제창에는 독립유공자 후손들과 함께 그룹 신화이자 배우 김동완과 군 복무 중인 비투비 이창섭, 샤이니 키가 무대에 올라 눈길을 끌었다. 

사회자는 김동완을 MBC 드라마 '절정'(2011) 등 독립운동 관련 프로그램에 출연한 배우라고 소개했고, 이창섭과 샤이니 키에게는 국방부 성악병이라고 칭했다. 앞서 이창섭은 지난 1월, 키는 3월 군악대로 현역 입대했다.

한편 독립기념관에서 광복절 정부경축식이 개최되는 건 2004년 이후 15년 만에 처음이다. 행정안전부는 국경일 행사의 상징성과 현장성을 살려 국민이 참여할 수 있는 행사로 진행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