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16 01: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마네 멀티골' 리버풀, 승부차기 끝 첼시 꺾고 UEFA 슈퍼컵 우승

기사입력 2019.08.15 10:17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리버풀이 첼시를 꺾고 슈퍼컵 정상에 올랐다.

리버풀은 15일(한국시간) 터키 이스탄불의 보다폰 아레나에서 열린 2019 유럽축구연맹(UEFA) 슈퍼컵에서 승부차기 접전 끝에 5-4로 첼시를 꺾었다. 리버풀의 슈퍼컵 우승은 통산 4번째이며, 2005년 이후 14년 만이다.

초반은 첼시가 주도했다. 전반 36분 지루의 선제골로 앞서나갔다. 리버풀은 후반 반격을 준비했고, 피르미누를 교체 투입했다. 피르미누는 투입되자마자 좋은 패스로 마네의 동점골을 도왔다. 리버풀이 기세를 올려 추가골을 노렸으나, 1-1로 후반을 마쳤다.

연장에서도 혈투가 벌어졌다. 연장 6분 또 한번 피르미누-마네의 호흡이 빛나며 리버풀이 역전했다. 그러나 첼시도 뒷심을 발휘했다. 11분 경 아브라함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조르지뉴가 깔끔하게 마무리했다.

이번에도 승부를 가리지 못한 양 팀은 승부차기에 접어들었다. 승패는 다섯번째 키커에서 갈렸다. 리버풀의 살라는 골을 성공시켰으나, 첼시의 아브라함이 실패해 우승컵의 향방이 결정됐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EPA/연합뉴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