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09 15:3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정희' 효연 "소녀시대 중 가장 답장 느린 멤버는 써니"

기사입력 2019.08.14 13:49 / 기사수정 2019.08.14 13:50


[엑스포츠뉴스 김민성 인턴기자] '정희' 효연이 가장 메시지 답장 느린 멤버로 써니를 지목했다.

14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핫펠트 예은, 소녀시대 효연이 게스트로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효연은 소녀시대 단톡방 멤버가 가장 느린 멤버로 써니를 지목했다. 그는 "저도 잘 안보긴 했지만 가끔 써니가 없는 것 같아서 단톡방에 명수를 센다"고 말하자 DJ 김신영은 "이 정도면 써니 유령설 아니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신영은 "'청춘불패' 팀도 아직도 단톡방이 있는데 써니가 총무다. 거기서는 굉장한 수다쟁이다"라고 말하자 효연은 "이거 단톡방에 올려서 강퇴 시켜야겠다"고 말해 다시 한 번 모두를 폭소케 했다. 또한 효연은 반대로 말을 자주 하는 멤버는 누구냐는 질문에는 "그건 누구나 다 그렇다. 재밌는 게 윤아나 유리는 옛날에 저희 영상들을 올린다"고 답했다.

그러자 예은도 원더걸스의 단톡방을 함께 언급했다. 그는 "저희는 나이 차이가 있어서 조금 다정한 스타일이다. 소녀시대는 시끌벅적한 스타일이라 다른 것 같다"며 소녀시대와 원더걸스의 각 스타일을 이야기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BC 보이는 라디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