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4-04 18:4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차이나는 클라스' 김상근 교수, 로마제국 흔적→'왕좌의 게임' 얼음 성벽 모티브

기사입력 2019.07.31 11:03 / 기사수정 2019.07.31 11:05


[엑스포츠뉴스 이소진 인턴기자] 로마제국 이야기로 현시대를 탐구한다.

31일 방송되는 JTBC '차이나는 클라스 - 질문있습니다'(이하 '차이나는 클라스')에서 시청자와 함께하는 특집 공개 강연의 첫번째 순서로 '로마제국 흥망성쇠의 비밀'을 서보인다. 이에 지혜를 얻기 위해 세계를 탐험하는 인문학자 연세대 김상근 교수가 강연자로 출연해 로마의 비밀을 밝힌다.

최근 진행된 '차이나는 클라스'의 공개 강연에서 주제를 본 덕원은 첫번째 수업으로 왜 로마인 이야기를 하는 건지 궁금해했다. 이에 김상근 교수는 "로마제국 이야기는 단순히 역사 이야기가 아니라 우리의 이야기"라며 "로마의 쇠망이 우리에게 어떤 교훈을 주는지 공부해보고자 한다"고 밝혔다.

강연에서 김교수는 작은 도시국가로 시작한 로마는 지중해 세계를 통일한 거대국가로 성장했다고 밝히며 아직도 유럽 곳곳에 로마의 흔적이 남아 있다고 말했다. 특히 드라마 '왕좌의 게임' 얼음 성벽의 모티브가 된 곳이 밝혀지며 흥미를 자아냈다.

또한 실제 로마제국의 흔적을 직접 다녀왔다는 김교수는 본인이 찍은 사진들도 공개해 강연에 생생함을 더했다. 김교수는 로마제국의 번영은 서양 강대국의 로망이었다고 말하며 실제 수많은 나라가 로마의 후계자를 자처했다는 이야기를 들려줘 놀라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그렇다면 세계를 제패했던 로마가 허망하게 스러져간 이유는 과연 무엇이었을까?

'차이나는 클라스'는 매주 수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