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18 13:0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경찰, '성접대 의혹' 양현석 전 대표 출국금지 검토

기사입력 2019.07.22 16:47


[엑스포츠뉴스 박소현 기자] 경찰이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의 출국금지를 검토 중이다. 

22일 서울지방경찰청 관계자는 이날 열린 간담회에서 양현석 전 대표 프로듀서의 출국금지를 검토 중임을 밝혔다. 출국금지 외에도 양 전 대표의 계좌추적과 강제수사 전환 등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그의 성접대 의혹과 관련해 확보된 자료를 분석하고 관련자 소환 조사 중이다. 양 전 대표외에 3명이 추가로 입건됐다. 

양 전 대표는 2014년 서울 강남의 한 식당에서 동남아 부호를 접대하면서 화류계 여성들이 10여명 참석시켜 성접대 의혹이 일었다. 이 내용은 MBC '스트레이트' 보도를 통해 촉발됐다. 당초 양현석과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성접대 의혹에 대해 줄곧 부인해왔으나 결국 양 전 대표가 입건됐다.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