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7-22 19:5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노브라 공항패션' 화사, 누리꾼 갑론을박 속 이틀째 실검 장악 [엑's 이슈]

기사입력 2019.07.11 07:41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마마무 화사가 속옷 미착용 공항패션으로 이틀째 이슈의 중심에 섰다.

화사는 지난 7일 'SBS 슈퍼콘서트 인 홍콩' 스케줄을 마치고 인천국제동항을 통해 귀국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화사의 귀국 현장이 공개되자 화사의 이름은 곧바로 주요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기 시작했다.

공개된 영상 속 화사는 흰색 크롭 티셔츠와 루즈한 바지로 편안한 공항패션을 선보였다. 이슈가 된 것은 화사가 상의 속 속옷을 착용하지 않은 듯한 모양새였다. 

이처럼 화사의 속옷 미착용 영상이 공개되자 누리꾼들은 여러 의견을 나타냈다. "보기 민망하다" "편안한 속옷이라도 입는게 나을 뻔 했다"며 불편한 태도를 보인 팬들과 "전혀 문제가 되지 않는다" "속옷 착용은 개인의 선택 사항이다"라며 화사의 행동을 지지하는 의견도 있었다.

화사에 앞서 가수 겸 배우 설리 역시 속옷 미착용 논란으로 화제의 중심에 섰던 바 있다. 당시에도 누리꾼들은 여러가지 의견으로 치열한 다툼을 보였다. 이에 설리는 최근 방송된 JTBC '악플의 밤'에 출연해 "브래지어는 악세사리 같은 것이다"라며 브래지어는 필수가 아닌 선택이며 개인의 자유 문제라는 뜻을 밝힌 바 있다.

이처럼 누리꾼들의 갑론을박이 거세지고 있는 가운데, 화사 측은 별다른 입장을 나타내지 않고 있다.

dh.lee@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