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18 00:4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아침마당' 홍혜걸·여에스더 "각방 쓰는 것 나쁜 것만은 아니다"

기사입력 2019.06.18 08:44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아침마당' 홍혜걸·여에스더 부부가 각방을 쓰는 것에 대해 언급했다.  

18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에는 '의사 부부' 홍혜걸·여에스더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여에스더와 홍혜걸은 자신들을 향한 여러 소문을 언급하며 "쇼윈도 부부라는 이야기도 들었고, 이혼했다가 다시 만난다는 이야기도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3년 전에 각방을 쓰게 됐다고 덧붙였다. 

여에스더는 "25년을 살아보면 각방이 가능하다. 저도 22년까지는 각방 생각도 안했다. 그런데 갱년기가 오니까 매일 보면서 싸우는 것보다는 각장 쓰면서 가끔 볼 때 반가운 것이 낫겠더라"고 말했다.

홍혜걸 역시 "부부가 각방을 쓰는 것이 꼭 나쁜 것만은 아니다. 애정이 남아있으면 서로를 위해 살짝 떨어져있다가 다시 만나면 된다. 항상 옆에 있다는 믿음만 주면 된다"고 말하며 "지금은 다시 방을 합쳤다. 같은 방에서 트윈베드를 사용한다"고 전했다. 

nara777@xportsnews.com / 사진 = KBS 1TV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