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7-20 00:5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컴백 D-DAY' SF9 'RPM' 감상 포인트 #저돌 섹시 #퍼포먼스 #전곡 참여

기사입력 2019.06.17 08:21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그룹 SF9(에스에프나인)이 사랑을 향해 미칠 듯이 질주하는 러너로 변신한다.

SF9은 17일 오후 6시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일곱 번째 미니앨범 ‘RPM’의 전곡 음원과 타이틀곡 ‘RPM’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저돌적인 섹시 퍼포먼스로 돌아오는 SF9의 새 앨범 감상 포인트를 세 가지 꼽아봤다.

# 사랑을 쫓는 러너로 변신한 SF9의 ‘저돌 섹시’

다양한 콘셉트를 시도해 왔던 SF9이 이번엔 사랑을 쫓는 러너로 돌아온다. 타이틀곡 'RPM'은 긴장감이 느껴지는 비트 위로 흘러가는 웅장한 사운드의 전개가 인상적인 곡이다. 심장이 뛰는 모습을 RPM에 비유한 가사가 돋보이며, 너를 향해 끝까지 달려가겠다는 애절함을 엿볼 수 있다. 특히 신곡 ‘RPM’ 뮤직비디오에서는 한 편의 SF 영화 같은 압도적인 스케일과 비장한 멤버들의 비주얼이 눈길을 끈다. SF9이 뮤직비디오에서 보여주는 러너는 어떤 모습일지 관심이 쏠린다.

# 전매특허 섹시함+강렬 퍼포먼스

신곡 ‘RPM’에서는 SF9의 저돌적이고 강렬한 퍼포먼스가 시선을 끈다. SF9은 그동안 ‘질렀어’ ‘예뻐지지 마’를 통해 전매특허로 자리 잡은 감각적인 섹시함에 압도적인 퍼포먼스를 더해냈다. SF9은 보다 완벽한 무대를 위해 밤낮없이 노력했으며, 해외 투어 중 비행기에서도 안무를 짰다. 그 결과 9명의 멤버들이 보여주는 쉴 새 없이 변하는 동선과 박력 넘치는 안무가 보는 이로 하여금 심장을 뛰게 한다.

# 전곡 작사∙작곡+유명 아티스트 참여

SF9 멤버들은 새 앨범 ‘RPM’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고, 완성도 높은 앨범을 만들었다. 먼저 타이틀곡 ‘RPM’은 Chris Brown, Justin Bieber, Jennifer Lopez를 비롯한 세계적인 아티스트의 프로듀서팀으로 알려진 Tha Aristocrats와 ICONICSOUNDS가 프로듀싱했으며, 영빈∙주호∙태양∙휘영이 작사에 참여했다. 또한 ‘돌고 돌아 (Round And Round)’ ‘라이어(Liar)’ ‘씨 유 투모로우(See U Tomorrow)’는 영빈∙주호∙휘영이, ‘드리머(Dreamer)’는 영빈∙주호∙휘영∙찬희가 작사에 참여하며 괄목할 만한 성장을 보여줬다. 특히 이번 앨범에도 주호가 작사∙작곡∙편곡에 다방면으로 참여한 ‘에코(Echo)’까지 앨범 전반에 SF9만의 색을 담았다.

한편 SF9은 17일 오후 6시 미니 7집 ‘RPM’을 발매하며 본격적인 음악 활동에 돌입한다.

dh.lee@xportsnews.com/ 사진 = FNC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