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6-16 16:2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조민아 "루푸스 양성 소견…악플러들, 왜 그러고 사냐"(전문)[★해시태그]

기사입력 2019.06.14 10:32 / 기사수정 2019.06.14 10:39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레이노병 투병을 고백한 조민아가 악플러에게 일침을 가했다.

쥬얼리 출신 조민아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분들의 응원으로 큰 힘이 되고 있다. 감사하다"며 "질병 분류 코드상 희귀성 난치 질환인 루푸스 양성 소견이 나와서 추가검사를 했다"고 전했다.

이어 "레이노 흔하다고 이 와중에도 악성 댓글 다는 자존감 낮은 존재들. 왜 그러고 사냐. 목숨 아깝게"라며 "캡처해서 신고하고 다 지우고 있으니까 내 공간에 와서 더럽히지 말라. 뿌린대로 다 받으니까 정신 차리고 열심히 살아봐라"고 악플러를 저격했다.

또 그는 "그렇게 뒤에서 남 욕하는 동안에도 난 나를 위해 노력하며 건강을 찾아가고 있다"며 "보란듯이 더 단단해지고 나답게 빛나질 테니 부끄럽지 않게 좀 살아라. 상대할 가치 없는 초라한 당신들이 아픈 나보다 더 안타깝다"고 분노를 표했다.

조민아는 앞서 지난 13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유방초음파 결과 미세석회가 나왔으며, 스트레스로 인해 과호흡으로 정신을 잃는 등의 일을 겪고 검사를 받았다고 밝혔다. 또한 레이노병을 앓고 있으며, 추가 검사를 받았다고 전해 안타까움 안겼다.

이하 조민아 인스타그램 글 전문.

많은 분들의 응원으로 큰 힘이 되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질병 분류 코드상 희귀성 난치질환인 루푸스 양성 소견이 나와서 추가검사를 했어요.

레이노 흔하다고 ㅋㅋ거리며 이와중에도 악성 덧글다는 자존감 낮은 존재들. 왜그러고 삽니까. 목숨 아깝게. 굳이 찾아와서 블로그나 인스타 덧글로 헛소리들 하는거 캡쳐해서 신고하고 다지우고 있으니까 내공간에 와서 더럽히지 마세요. 뿌린대로 그대로 다 받으니까  정신차리고 열심히 살아봐요.

그렇게 뒤에서 남욕하는 동안에도 난 나를 위해 노력하며 건강을 찾아가고 있습니다. 보란듯이 더 단단해지고 나답게 빛나질테니 부끄럽지 않게 좀 살아요. 상대할 가치없는 초라한 당신들이 아픈 나보다 더 안타깝습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조민아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